관리 메뉴

ksodien의 망상록

'아트 오브 워크래프트' 행사 참관 후기 본문

행사 참여 후기

'아트 오브 워크래프트' 행사 참관 후기

ksodien 2016. 8. 13. 21:35
728x90

※ 본문 내의 각 이미지들은 마우스 왼쪽 클릭 시 원본 크기로 보실 수있습니다.

지난 8월 12일 금요일부터 서울 건대입구역 근처에서 진행 중인 '아트 오브 워크래프트' 행사에 다녀왔습니다.

흐음~ 나름 기대감을 품고 찾아갔던 전시회인데, 예상외로 볼거리가 적어 다소 아쉬움을 느끼기도 했네요.

물론 결코 적지 않은 수의 블리자드 게임 유저분들이 이 곳으로 발걸음을 옮기는 이유는 따로 있었으니 바로... (으읍읍!;)

 

이 아서스 조각상이야말로 단연 이번 행사의 백미이자 일정 전반의 중심을 관통하는 핵심적 요소가 아닐까 싶습니다.

일단 워크래프트 시리즈의 역사에서 기구하고도 비극적인 행보를 보여주며 수많은 이들의 마음 속에 인상깊게 자리매김해온 영웅 '아서스 메네실'의 마지막 모습을 실감있게 재현해낸 그 위용이 자꾸만 시선을 잡아끌더군요.

그리고 무엇보다도 무수한 블리자드 게임 유저들이 이 행사장을 찾게 만드는 한정판 배지를 증정받기 위해 필수적으로 거쳐야 하는 장소 중 하나이기도 하다는 사실!

 

사진을 찍고 특정한 해시태그 문구와 함께 sns에 업로드 한 후 진행 요원분께 보여주면 워크래프트 시리즈의 영웅 아서스와 일리단을 조각한 2종의 배지 중 하나를 받을 수 있습니다.

저도 퀘스트 보상 수령을 완료했다죠. ㅡ_ㅡ)> -한정판 답게 배지 뒷면에 고유 번호가 새겨져 있습니다. 저는 408번이네요! :D

 

그 이외에도 최근 전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는 차세대 주력 콘텐츠용 신기술인 가상현실(Virtual Reality) 요소가 부분적으로 적용된 'SKIES OF AZEROTH' 부스도 한번쯤 들러볼만하답니다.

 

 

일단은 상기의 동영상 속 풍경을 가상 현실 기기를 통해 보면서 보다 실감나는 체험을 할 수 있게 되는 방식인데요.

저걸 쓴 상태로 고개를 상하좌우로 움직이면 그에 따라 영상 속의 시점이 바뀌면서 흡사 자신이 실제의 스톰 윈드 성 상공을 날아가는 듯한 기분마저 느낄 .... 수 있어야 하겠지만 아쉽게도 아직 그정도까지 VR 기술이 발달하지는 않은지라...

SNS 상에서도 기대 이하의 체험이었다며 실망을 표하는 의견들이 속속 올라오더라구요. 게다가 기기도 그다지 고급은 아니었던 것 같은... 역시 그나마 시각적 만족도가 올라가려면 오큘러스 리프트나 HTC Vive 정도는 되어야아아!!!; llorz

 

마지막으로, 오버워치 관련 캐릭터 상품을 파는 부스 및 '아트 오브 워크래프트' 행사를 테마로 한 음식 판매 코너의 모습 역시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고보면 출시 후 약 10년이 경과하면서 점차 그 활력을 잃어가고 있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보다는 요즘 정말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는 오버워치를 주요 소재로 기획했더라도 나름 괜찮았을 것 같긴 하네요. ( ... 요즘 와우하면 할배 소리를 듣는다죠;;; ㅠㅠ )

아무튼 매번 블리자드 행사 때마다 주요 테마에 걸맞게 꾸며진 음식 판매 코너의 모습들이 매번 반갑고 정겹게 다가오네요. 왠지 이제는 저러한 안내판이 없으면 허전할 것 같다는 생각마저 들 정도로 말이죠...!! >_< (그래, 이래야 블리자드답지!!!!! )

728x90
4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vkepitaph.tistory.com BlogIcon VKRKO 2016.08.14 00:17 신고
    진심 넘나 별로였습니다.
    새삼 저걸 돈 쓰고 사람 구해서 배지 얻으러 간 다음 11시부터 4시까지 있었던 스스로가 멍청하게 느껴지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ksodien.tistory.com BlogIcon ksodien 2016.08.14 01:02 신고
    물론 3층에 별도의 전시 공간이 있기는 했지만, 그래도 2015년도 코엑스 캐릭터 페어 행사와 비교해볼 때 이 역시 하나의 소규모 부스 수준에 불과하니...

    그래도 그 전시관을 모른 채 그냥 돌아온 것은 명백히 제 불찰이라고 밖에 볼 수 없겠네요. ( 저, 정말 몰랐뜸 ;ㅁ; )

    조금 더 사전 정보를 상세히 수집하고 갔어야 했는데! llorz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vkepitaph.tistory.com BlogIcon VKRKO 2016.08.14 01:06 신고
    3층 전시관도 코딱지만한 규모였는데, 그나마도 둠해머, 서리한 레플리카 하나씩 있고 피규어 3개 전시한 수준이라 정말 당황스러웠습니다.
    솔직히 블빠인 저도 쉴드 못칠 수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ksodien.tistory.com BlogIcon ksodien 2016.08.14 01:17 신고
    (끄덕 끄덕) 그러한 연유에서인지 막 돌아온 후 웹상에 하나 둘 올라오는 관련 후기들을 읽어보던 중 제가 3층 전시품 관람을 놓치고 말았다는 사실에 잠시간 망연자실한 상태가 되기도 했지만, 이내 그 현황을 파악하고서는 '뭐 놓치긴 했는데 괜찮아' 의 수준으로 급회복 할 수 있었답니다. 하하하하하! `ㅂ')/
댓글쓰기 폼